대구 서구, CCTV 생활안전망 더 촘촘해 진다

사업비 5억 주택가 취약지 등 CCTV 52대 설치·교체
박세환 기자
psh784@daum.net | 2020-07-27 11:05:37
  • 카카오톡 보내기

 

[로컬세계 박세환 기자]대구 서구청은 구민의 안전을 위해 주택가 취약지 등에 CCTV 52대를 설치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비산1동 원고개마을과 비산2·3동 인동촌마을의 도시재생사업 중‘안전마을 만들기 사업’일환으로 추진됐다. 사업비 5억원을 들여 지난 6월 초에 착공해 7월 중순에 완료했으며, 총 31개소에 41대를 신규 설치하고 노후 된 11대를 교체했다.


서구청은 지난 2월부터 대상지 조사와 현장실사를 통해 주택가 이면도로, 공원, 철로변 녹지대, 보도육교 등 CCTV 설치 지역을 선정했다.

 

이번 추가 설치로 서구 관내에는 생활안전 480대, 어린이보호구역 206대, 공원·놀이터 74대, 초등학교 163대, 시설관리 17대 등 총 940대의 CCTV가 설치됐다.


이로 인해 서구 지역의 CCTV기반 생활안전망이 더욱 촘촘해지게 되었으며, 24시간 구민의 안전과 범죄예방을 위해 통합관제센터에서는 지역 곳곳을 감시한다.


류한국 서구청장은 “앞으로도 주민의 안전과 범죄예방을 위해 신규 설치는 물론 노후 CCTV 교체도 순차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며 “집중 관제와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을 통해 구민이 행복한 안전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름
  • 비번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