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진소방서, 단독경보형감지기 작동으로 인명피해 사전 예방

맹화찬 기자
a5962023@naver.com | 2020-08-01 11:14:37
  • 카카오톡 보내기

 

[로컬세계 맹화찬 기자]부산진소방서는 지난달 31일 새벽 2시 20분경 초읍동 소재 다가구주택 1층에서 음식물 과열로 인한 화재가 발생했지만 단독경보형 감지기의 정상 작동으로 큰 피해를 막았다고 1일 밝혔다. 

 

이날 화재는 1층 거주자가 주방에서 계란을 삶던 중 잠이 든 사이 음식물 과열로 연기가 발생하자 주방에 설치되어있던 단독경보형감지기가 작동하였다.

 

3층에 거주하던 다른 주민이 단독경보형감지기의 화재발생경보음을 듣고 119에 신고한 뒤 1층으로 내려가 문을 두드려 화재발생 사실을 알려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었다.

 

소방서 관계자는 “이번 사례를 통하여 기초소방시설인 단독경보형감지기의 중요성을 실감할 수 있었다”며 “화재 예방 및 인명대피에 큰 도움이 되는 단독경보형감지기를 꼭 설치해 가정의 안전을 지키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름
  • 비번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