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재정사업 재구조화로 예산 222억원 절감

5개 분야별 작업반 구성해 자체 재정사업 재구조화 추진
순수 시비 투입된 726개 사업 220억원대 절감, 내년도 새사업에 투입
전상후 기자
sanghu60@naver.com | 2020-08-10 11:24:40
  • 카카오톡 보내기

 
부산시는 순수 시비가 투입되는 재정사업에 대해 구조조정을 추진한 결과 726개 사업에 대해 222억원을 절감했다고 10일 밝혔다.

 

▲ 부산시청사 전경.                                                                  로컬세계 자료사진


부산시는 2020년 재정사업 구조조정(재구조화) 재정집행 부진사업에 대한 실집행률 제고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3월 10일부터 7월 26일까지 5개 분야별 작업반을 구성하여 추진했다. 

 

그 결과 ▲구·군 및 공공기관 지원예산 45개(30억3400만원) ▲재정 집행부진 및 성과미흡 339개(33억4200만원) ▲상·하수도 특별회계 334개(155억6100만원) ▲시 산하 센터 운영·사업비 8개(2억9700만원) 등의 재정사업을 구조조정했다. 

 

재정사업 구조조정(재구조화) 추진 결과는 실·국·본부 자체계획을 토대로 재정부서의 검토의견과 분야별 작업반 회의결과를 종합해 도출했다. 

 

이는 지방보조금 및 행사·축제성 사업 성과평가 결과까지 포함된 것이다. 

 

부산시는 2021년도 예산심의 시 이번 재정사업 구조조정 결과를 반영할 계획이다. 

 

특히 상·하수도 특별회계는 관행적으로 편성해왔던 사업 중 집행이 부진한 사업에 대해 구조조정을 실시해 내년

도 신규사업에 재투자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부산연구원 현안연구(재정사업 구조조정 성과개선방안) 결과를 활용해 내실 있는 구조조정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부산시 김봉철 재정혁신담당관은 “앞으로 우리 시가 재정을 부담하는 모든 사업에 대해서는 정례적으로 재구조화를 실시해 성과가 미흡한 연례 반복사업을 구조조정할 것”이라며 “절감된 재원을 신규사업 재원으로 활용하는 등 예산집행의 효율성·투명성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전상후 기자 sanghu60@naver.com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름
  • 비번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