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만소방서, 추석 명절 소외된 이웃에게 따뜻한 정을 나누다

맹화찬 기자
a5962023@naver.com | 2021-09-13 12:57:59
  • 카카오톡 보내기
와치종합사회복지관·천성재활원 위문

 


 

[로컬세계 맹화찬 기자]부산 항만소방서는 13일 월요일 추석 명절을 맞이하여 강동일 남성의용소방대장, 이현주 여성의용소방대장과 함께 영도구 사회복지시설 와치종합사회복지관과 천성재활원을 방문해 추석 명절 위문품을 전달했다.

 

소방서 직원 및 의용소방대원들의 정성을 모아 모두 함께 따뜻한 명절을 보냈으면 하는 마음으로 휴지, 라면 등 생필품을 전달했으며, 전달식은 야외에서 간소하게 진행됐다.

 

이준택 항만소방서장은 위문품을 전달하면서 “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힘든 상황이지만 이번 나눔활동이 주변에 소외된 이웃에게 작은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따뜻한 정을 나눠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명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름
  • 비번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