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제5호 태풍‘다나스’ 대비 긴급회의 가져

박상진 기자
psj8335@hanmail.net | 2019-07-19 15:29:23
  • 카카오톡 보내기
▲김주수 의성군수가 19일 오후 제5호 태풍‘다나스’ 북상에 따른 긴급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의성군 제공)

[로컬세계 박상진 기자]경북 의성군은 19일 오후 1시 30분 영상회의실에서 김주수 의성군수 주재로 국장 및 관과소장이 함께한 가운데 제5호 태풍‘다나스’ 북상에 따른 긴급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긴급회의는 그동안 우리나라에 영향을 줬던 태풍의 사례와 이번 태풍의 이동경로 및 기상상황을 점검하고 각 부서별 조치사항과 대처 계획을 점검했다.


이에 군은 하천, 급경사지, 배수시설물 등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각종 시설에 대하여 태풍 상륙전까지 점검을 실시하고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태풍영향이 끝날 때까지 재난 대응시스템을 가동, 태풍 대응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아울러 재난홍보방송시스템과 마을방송,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군민에게 재난 상황을 적극적으로 알릴 수 있도록 상황관리를 강화하고 공무원 정위치 비상근무 실시로 인명‧재산 피해 예방과 군민 불편을 최소화해 나갈 예정이다.


김주수 군수는 “집중호우시 신속한 초기 대응 및 수습, 복구를 위해 민관이 합동해 피해를 최소화하고 농로와 배수로를 정비하는 등 영농기 농작물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달라”고 지시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름
  • 비번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