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지 않아도, 마음으로 요리해요!

한돈자조금, 시각장애인 위한 ‘한돈 나누-리 요리교실’ 열어

이명호 기자
local@localsegye.co.kr | 2019-05-23 16:51:14
  • 카카오톡 보내기
▲지난 22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식문화관에서 열린 한돈 나누-리 요리교실에 참여한 나우쿠킹 이난우 대표를 비롯한 시각장애인들과 자원봉사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이번에 진행되는 제9기 요리교실은 시각장애인 6명과 자원봉사자 10여 명이 참여해 오는 6월까지 총 6회에 걸쳐 요리 강좌와 실습시간을 갖게 된다.(한돈자조금 제공) 

[로컬세계 이명호 기자]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하태식)가 지난 22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식문화관에서 시각장애인을 대상으로 한 ‘제9기 한돈 나누-리 요리교실’을 시작했다고 23일 밝혔다.


한돈 나누-리 요리교실은 한돈자조금이 지난 2014년부터 진행중인 사회공헌 프로그램 중 하나로, 한돈 명예홍보대사 나우쿠킹 이난우 대표와 함께 평소 요리에 어려움을 겪는 시각장애인들에게 직접 요리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 자신감과 성취감을 갖게 할 목적으로 기획됐다.


올해는 한식 대표 식재료인 한돈의 위상에 걸맞게 한식진흥원(이사장 선재)과 함께 공동으로 주최했으며, 이번에 진행되는 9기 요리교실은 시각장애인 6명과 자원봉사자 10여 명이 참여해 오는 6월까지 총 6회에 걸쳐 요리 강좌와 실습시간을 갖게 된다.

 

▲지난 22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식문화관에서 열린 한돈 나누-리 요리교실에서 시각장애인들이 나우쿠킹 이난우 대표와 자원봉사자의 도움으로 요리를 실습하고 있다.(한돈자조금 제공) 


이날 열린 1회차 요리교실에는 자원봉사자들을 대상으로 ‘시각장애인에 대한 이해’ 강의와 안대 착용 체험 등 시각장애인들의 일상생활 어려움에 공감하는 의미 있는 시간도 진행됐다.


이날 요리교실에서 한돈자조금은 국내산 돼지고기 한돈을 이용한 한돈 떡갈비 등 쉽게 만들 수 있는 메뉴들을 소개해 행사에 참석한 시각장애인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요리교실에서 배운 요리법을 직접 가정에서 실습해 볼 수 있도록 시각장애인을 위한 레시피와 요리재료를 선물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하태식 한돈자조금 위원장은 “한돈 나누-리 요리교실은 시각장애인들에게 요리를 보다 친숙하게 느끼도록 해 자신감과 성취감은 물론 가족간 소통의 계기를 만들어 주기 위한 특별한 요리교실이다”며 “한돈자조금은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우리 이웃들과 희망을 나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어떤 요리도 마음으로 함께하면 할 수 있어요! 

지난 22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한식문화관에서 열린 한돈 나누-리 요리교실에서 시각장애인들이 나우쿠킹 이난우 대표와 자원봉사자의 도움으로 요리를 실습하고 있다.(한돈자조금 제공)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름
  • 비번


  • 스팸글방지문자
  • 스팸방지 문자를 입력하세요.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