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넥스트 유니콘 프로젝트 3개 기업 최종 선발…최대 10억 지원

폐광지역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청년창업기업을 모십니다
박상진 기자
psj8335@hanmail.net | 2020-05-20 18:10:30
  • 카카오톡 보내기
▲넥스트 유니콘 프로젝트 관계사 대표들과 최종 선정 3개 기업 대표들이 “힘내라 대한민국”이라는 메시지가 담긴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왼쪽부터 중진공 조정권 부이사장, ㈜제우기술 김홍윤 대표, 강원랜드 문태곤 대표이사, ㈜아티슨앤오션 김정일 대표, 한국광해관리공단 이청룡 이사장, ㈜넥스트온 최재빈 대표, 협력재단 김순철 사무총장.(강원랜드 제공) 


[로컬세계 박상진 기자]강원랜드(대표 문태곤)가 20일 강원도 정선 하이원 팰리스호텔 팰리스볼룸에서 ‘넥스트 유니콘 프로젝트’의 결선을 개최해 ㈜아티슨앤오션, ㈜넥스트온, (주)제우기술을 최종 지원 대상 기업으로 선발했다.


강원랜드, 한국광해관리공단,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이 함께 진행하는 ‘넥스트 유니콘 프로젝트’는 미래 가치가 높은 청년창업기업을 강원 남부 폐광지역으로 유치해 일자리 창출 및 폐광지역 경제 활력 제고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결선에는 공모에 참가한 전국 청년창업기업 125개 사 가운데 예선, 본선을 통과한 10개 사가 최종 후보로 진출했다. 심사는 기업의 사업전략 및 이전계획에 대한 발표와 심사위원의 질의응답을 통해 참가자들의 성장 가능성, 경제 파급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심사 결과 기업 ㈜아티슨앤오션, ㈜넥스트온, (주)제우기술이 넥스트 유니콘 프로젝트 최종 지원 기업으로 선정됐다.

 

▲결선에 진출한 10개 기업이 홍보부스를 통해 사업 계획, 이전 계획 등을 설명하고 있다.


1등으로는 스쿠버 다이빙을 위한 올인원 스마트 디바이스인 ‘다이브로이드’ 생산 업체인 ㈜아티슨앤오션이 선정됐다. 2등은 강원도 폐광 등 유휴공간을 활용한 스마트 팜을 주요 사업으로 하는 ㈜넥스트온에게, 3등은 고정밀 리니어모터를 활용한 복합 치가공기 제조업체인 ㈜제우기술에게 돌아갔다.


이들에게는 기업 당 최대 10억원의 이전지원금과 함께 정책자금 투·융자 연계, 지자체 세제 혜택, 물류비 지원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앞으로 이들은 1년 이내에 본사, 공장, 연구소 등을 강원 남부 폐광지역으로 이전해 일자리 창출 및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가한 강원랜드 문태곤 대표이사는 “폐광지역의 산업기반 강화를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준비하고자 지자체, 협력기관들과 함께 이번 프로젝트를 시작하게 됐다”며 “그동안 참가자분들이 보여주신 성원과 열정에 감사드리며, 오늘 이 자리에서 선발된 최종 기업들이 낯선 환경에 적응하고 정착해 건실한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름
  • 비번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