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 부산銀, 청년임대주택 사업 위한 금융지원 협약 체결

14일 부산시청에서 협약식 열려
부산시·한국주택금융공사·우리은행·대한주택건설협회 부산광역시회 공동 참여
대출지원, 금리우대, 행정지원 등
전상후 기자
sanghu60@naver.com | 2020-09-14 22:32:46
  • 카카오톡 보내기


부산은행이 임대주택 공급 사업 활성화를 위한 금융지원을 실시해 지역 청년층 주거 안정을 지원한다.

 

▲BNK부산은행은 14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부산광역시·한국주택금융공사·우리은행·대한주택건설협회 부산광역시회와 ‘부산 드림아파트 사업활성화를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BNK부산은행 빈대인 은행장, 부산시 변성완 시장 권한대행, 한국주택금융공사 이정환 사장, 대한주택건설협회 부산시회 성석동 회장)      부산은행 제공

 

 

BNK부산은행은 14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부산시·한국주택금융공사·우리은행·대한주택건설협회 부산광역시회와 ‘부산 드림아파트 사업활성화를 위한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부산은행은 지역 건설사가 참여하는 청년임대주택 공급사업에 대해 대출 지원 및 수수료와 금리를 우대해 사업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지역경기 활성화와 신혼부부·사회초년생 등 청년층 주거 안정도 꾀한다. 

 

또 부산지역 중심상업지역에 운영 중인 5개의 부동산개발 특화영업점을 통해 청년주택 임대주택 건설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지역건설사에 대한 금융상담 및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협약기관인 부산시는 드림아파트 정책을 통한 용적률 및 높이제한 완화, 기타 인허가 절차 간소화 등의 행정지원을 한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건설 사업자에 대한 은행과 주택도시기금의 대출보증을 지원하고, 우리은행은 주택도시기금대출을 활용한 건축비를 지원한다. 

 

대한주택건설협회는 지역 건설 회원사에 드림아파트 사업을 홍보해 사업 활성화를 위한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부산은행 이승제 IB사업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 건설경기 활성화와 청년층 주거안정에 힘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청년 임대주택 공급을 희망하는 지역 건설사에 대한 금융지원과 함께 청년층 주거불안 해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역 대표 은행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로컬(LOCAL)세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독자의견]

댓글쓰기
  • 이름
  • 비번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본 기사